구글, AR로 고대생물과 아폴로11호 거실로 불러와

출처: https://blog.google/outreach-initiatives/arts-culture/invite-ancient-creatures-your-living-room-ar/

구글이 증강현실(AR) ‘구글 아트 앤 컬처(Google Arts & Culture)’ 응용 프로그램이 원시 해양 생물과 인류가 최초로 달 착륙에 성공한 아폴로 11호 등을 기능을 추가했다.

구글 아트 앤 컬처는 전 세계 미술관에 작품을 색상별, 시대별로 비교할 수 있는 등 박물관과 유적지를 탐험할 수 있는 스마트폰 응용 프로그램이다. 

구글은 8월 25일(현지시각) 공식 블로그를 통해 영국 런던 자연사박물관과 러시아 모스크바 국립 다윈박물관과 협력해 AR로 고대 생물 등을 볼 수 있는 기능을 아트 앤 컬처 앱에 구현했다고 발표했다.

출처: 구글 블로그

예를 들어 스웨덴에서 화석으로 발견된 캄브리아기 갑각류 ‘캄브로파키코페(Cambropachycope)’는 우주인 헬멧 같은 머리에 하나밖에 없는 거대한 겹눈으로 되어있어 마치 영화에 등장하는 우주 생물처럼 생겼다. 하지만 몸길이 1mm 정도 작은 생물이다.

그 밖에도 지구상에서 가장 큰 동물인 고래 뼈를 인근 공원에 출현시키거나 아폴로 11호 명령 모듈을 길 위에 둘 수도 있다.

또한 이번에 추가된 고대 생물 등 3D 모델은 브라우저로 아트 앤 컬처 AR 프로젝트 페이지에서 스마트폰 없이도 감상할 수 있다.

김한비 기자 itnews@